주말의 키즈카페

애들을 데리고 자주 가는 동네 키즈카페를 다녀왔다. 구월동의 쁘띠몽드. 은열이는 자전거를 탔다. 오늘이 가장 오래탄 날이다. 이제 주말에 어디를 갈지 좀 더 생각해 봐야 겠다.

새벽에 토했던 한열이는 컨디션이 나쁘지는 않은듯 해서 다행이다.

비가 온다. 주말이 간다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

Protected with IP Blacklist CloudIP Blacklist Cloud